안지영 - 낭주골 처녀

월출산 신령님께 소원 빌었네
천황봉 바라보며 사랑을 했네
꿈 이뤄 돌아오마 떠난 그 님을
오늘도 기다리는 낭주골 처녀
노을 지면 오시려나 달이 뜨면 오시려나
때가 되면 오시겠지 금의환향하시겠지

초수동 범바위에 이름 새겼네
영원히 변치말자 맹서를 했네
용당리 나룻배로 오실 그 님을
단장하고 기다리는 낭주골 처녀
노을 지면 오시려나 달이 뜨면 오시려나
때가 되면 오시겠지 금의환향하시겠지
wolchulsan sinryeongnimkke sowon bileotne
cheonhwangbong barabomyeo sarangeul haetne
kkum irwo dolaoma tteonan geu nimeul
oneuldo gidarineun nangjugol cheonyeo
noeul jimyeon osiryeona dali tteumyeon osiryeona
ttaega doemyeon osigetji geumuihwanhyanghasigetji

chosudong beombawie ireum saegyeotne
yeongwonhi byeonchimalja maengseoreul haetne
yongdangri narutbaero osil geu nimeul
danjanghago gidarineun nangjugol cheonyeo
noeul jimyeon osiryeona dali tteumyeon osiryeona
ttaega doemyeon osigetji geumuihwanhyanghasigetji
아름다운 여인들

낭주골 처녀-안지영.

비니/안동역에서

한마음 산악회 삼성산 시산제후 뒤풀이.

안지영

안지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