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병희 - 유리창엔 비

낮부터 내린 비는 이 저녁 유리창에
이슬만 뿌려놓고서
밤이 되면 더욱 커지는 시계소리처럼
내 마음을 흔들고 있네
이밤 빗줄기는 언제가 숨겨 놓은
내 맘에 비를 내리네
떠오는 아주 많은 시간들 속을
헤메이던 내 맘은 비에 젖는데
이젠 젖은 우산을 펼 수는 없는 것
낮부터 내린 비는 이 저녁 유리창에
슬픔만 뿌려고 있네
이 밤 마음속엔
언제나 남아있던 기억은
빗줄기처럼 떠오른 기억
스민 순간 사이로
내 마음은 어두운 비를 뿌려요
이젠 젖은 우산을 펼 수는 없는 것
낮부터 내린 비는 이 저녁 유리창에
슬픔만 뿌려 놓고서
밤이 되면 유리창에 내 슬픈
기억들을 이슬로 흩어 놓았네
이슬로 흩어 놓았네
natbuteo naerin bineun i jeonyeok yurichange
iseulman ppuryeonotgoseo
bami doemyeon deouk keojineun sigyesoricheoreom
nae maeumeul heundeulgo itne
ibam bitjulgineun eonjega sumgyeo noteun
nae mame bireul naerine
tteooneun aju maneun sigandeul sokeul
hemeideon nae mameun bie jeotneunde
ijen jeoteun usaneul pyeol suneun eopneun geot
natbuteo naerin bineun i jeonyeok yurichange
seulpeumman ppuryeogo itne
i bam maeumsoken
eonjena namaitdeon gieokeun
bitjulgicheoreom tteooreun gieok
seumin sungan sairo
nae maeumeun eoduun bireul ppuryeoyo
ijen jeoteun usaneul pyeol suneun eopneun geot
natbuteo naerin bineun i jeonyeok yurichange
seulpeumman ppuryeo notgoseo
bami doemyeon yurichange nae seulpeun
gieokdeuleul iseulro heuteo notatne
iseulro heuteo notatne

고병희

고병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