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승직 - 축혼의 노래

오 아름다운 출발의 날이여
당신과 나 약속의 손을 잡았네
이슬 젖은 아침부터 노을 물든 저녁가지
우리함께 새긴 눈빛
수즙던 봄날이아 성숙한 겨울에도
우리함께 다진 마음
꿈같은 행복수를 놓을 때
찬란한 내일의 보람의 열매 거두리
오 아름다운 출발의 날이여
오 아름다운 출발의 날이여
o areumdaun chulbalui naliyeo
dangsingwa na yaksokui soneul japatne
iseul jeoteun achimbuteo noeul muldeun jeonyeokgaji
urihamkke saegin nunbit
sujeupdeon bomnalia seongsukhan gyeouledo
urihamkke dajin maeum
kkumgateun haengboksureul noteul ttae
chanranhan naeilui boramui yeolmae geoduri
o areumdaun chulbalui naliyeo
o areumdaun chulbalui naliyeo

김승직

김승직